티스토리 뷰


크리스마스 카드들 쓰셨나요?
아니면 써본지 오래되셨나요? ^^

전 지금껏 살아오면서 크리스마스 카드를 사서 준 적이 없습니다.
항상 허접하더라도 제가 만들어 주는 스타일이었죠.

올해는 좀 여의치 않아서 그냥 깔끔한 녀석으로 하나 골라봤습니다. ^^

누군가에게.. 아주 가까운 사람들일지라도.. 카드 한번 써보는거.. 나쁘지 않아요. ^^*
편지보단 쉽잖아요. ㅎㅎ..






매년 크리스마스 시즌엔 바쁜 버섯입니다.
올해도 뭔가 뚝딱뚝딱 할 거리가 생겨서 알파에서 집어온 녀석들입니다.
올해의 컬러는 옐로우와 그린으로 결정!
근데.. 골판지도 많이 예뻐졌네요. ^^

특히 저 별무늬 골판지.. 정말 예뻐요. +_+)b



'▣ in my life.. > ┗ 일상다반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Merry Christmas~☆  (8) 2009.12.24
크리스마스 카드.  (6) 2009.12.24
기억.  (5) 2009.11.15
저금통 털었습니다.  (14) 2009.10.14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Total
1,975,465
Today
0
Yesterday
97
«   2022/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