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트코의 대범함..

|

[ 헉! 너.. 넌 누구냐!!! ]






[ 내 침대보다도 크네.. ㄷㄷ... ]






[ 키가 나보다 커.. ㄷㄷ... ]







형이 늦은 저녁에 들어오더니 저걸 던져주고 가더군요.. ㅎㄷ..

정말이지 코스트코의 대인배스런 정신에는 항상 두손두발 다 들곤 합니다.
저걸 어떻게 먹어.. ㄷㄷ..



갑자기 코스트코 피자가 땡기네요.

지점 좀 많이 생겼으면.. ㅡ_ㅜ

 

'▣ in my life.. > ┗ 버섯메뉴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커리와 음식사진  (7) 2010.02.25
코스트코의 대범함..  (13) 2010.02.24
다섯번째.  (12) 2010.02.22
거리의 유혹들.  (13) 2010.02.21
Trackback 0 And Comment 13
  1. 종이술사 2010.02.24 18:42 address edit & del reply

    ㅎㅎ 코스트코는 뭐든 큰거 같아요 ㅋㅋ

  2. 비케이 소울 2010.02.24 19:09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전 동네슈퍼표 새우깡 -.- ㅎㅎㅎ

  3. 바람처럼~ 2010.02.24 22:28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하하하 고스트코의 피자!!
    저도 오랜만에 먹고 싶은데요?

    • [버섯돌이] 2010.02.25 01:53 신고 address edit & del

      코스트코 피자는 정말 다른 매력이 있는것 같아요.. 아.. 먹고싶어라.. ㅠ_ㅠ

  4. 활활이 2010.02.25 01:29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저는 노래방 새우깡이나 노래방 죠리퐁이 ㅎㅎㅎㅎㅎ;;

    정말 먹어도 먹어도 끝이 없는 것들인데요 ㅎㅎㅎ

    • [버섯돌이] 2010.02.25 01:53 신고 address edit & del

      저도 둘 다 참 좋아합니다.
      죠리퐁 큰거는 자주 사다놓고 먹어요. ㅎㅎ..

  5. 2010.02.25 11:04 address edit & del reply

    아...고돌이가준 건담 만들어야하는데 쿨럭

  6. 컬러링 2010.02.25 23:20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ㅋㅋㅋ 제가 볼때는 그냥 두어시간 이면 먹지 싶죠?.. 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