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콤하게 당기는 맛! 초량 불백

|



이번엔 초량불백에 갔습니다. 

무한도전에 나왔다더니.. 정준하 사인이 걸려 있더라구요. 

기본적인 상차림은 이렇습니다. 







소문난 불백집에 비해 땡초의 자극적인 맛이 덜하고 먹기 편합니다. 

적당히 매콤한 맛이 입맛을 자극해서 계속 먹게 되네요. 


불백도 된장도 아주 맛있었습니다. ^^ 





'▣ in my life.. > ┗ 버섯메뉴판' 카테고리의 다른 글

미스 나폴리  (0) 2015.02.02
매콤하게 당기는 맛! 초량 불백  (0) 2015.01.27
어제의 간식.  (2) 2015.01.23
두부요리 전문점 - 두향  (2) 2015.01.15
Trackback 0 And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