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6039] Ant Man Final Battle / 앤트맨의 마지막 전투

|



76039 앤트맨의 마지막 전투입니다. 







앤트맨은 7월 개봉 예정으로 대기중인 마블의 신작입니다. 

아쉽게도 국내 개봉은 9월까지 미뤄졌다는 소식이 있네요. ㅜ_ㅜ 

작년에 나온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가 북미에 비해 국내 성적이 떨어져서.. 

여름 성수기를 피해 개봉 날짜를 잡았다는 소문이 많습니다. 

가장 기대하고 있는 작품 중 하나인데 너무 아쉽네요. ㅜ_ㅜ 


앤트맨은 단독 영화 이후에

[캡틴아메리카 : 시빌워]에 참전하게 됩니다. 

사실 원작에서는 어벤져스 창립 멤버에.. 

울트론을 탄생시킨 장본인이기도 하죠. 

(영화에서는 토니가 만들었죠.)







뒷면. 

슈퍼점프는 뭐 이제 무조건 들어가는 구성이라..;; 







특이하게도 프렌즈 제품이 떡하니 프로모션으로 들어가 있습니다. 

앤트맨 제품에 문제(?)가 있어서 재포장이 되면서 추가되었다는 썰이 있네요. 

정식 제품이 프로모션으로 들어간건 처음 보는 듯. (미피 제외) 







3개의 봉다리와 날개 2개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날개가 따로 포장되어 있지 않아서 구매 즉시 상태 확인을 하시는게 좋을 듯 합니다. 


그리고 눈여겨 보셔야 할 부분이 바로 3번 봉다리. 

원래 앤트맨은 1,2번 두개의 구성인데.. 

제품 발매 후 제품의 강도에 대한 문제점이 대두되면서 추가된 부품이 들어있는게 3번. 

별거 아닌 부품이긴 한데 그래도 확인하시는게 좋습니다. 

북미 초기 제품군에는 빠져 있는 모양이더라구요. 







코믹북 하나와 인스 한권. 스티커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저 레고 마크 스티커를 프린팅으로 내줬으면 완벽했을텐데.. 아쉽네요. ^^; 








주인공인 앤트맨. 정확히는 2대 앤트맨 스콧랭입니다. 

도둑이었다가.. 1대 앤트맨의 능력을 이어받게 되죠. 

원작에서 앤트맨은 총 3대까지 존재합니다. 


앤트맨의 주요 능력은 몸의 사이즈를 변화시키는 것과,

곤충과의 커뮤니케이션 및 텔레파시가 가능하다는 것이죠. 

원래는 작게만 변하는게 아니라 대형화도 가능한데..

영화에서 과연 대형화가 나올지는 미지수. 







작은 개미. 







다음은 옐로우 자켓. 

일단은 앤트맨의 적이 되는 빌런이죠.  








둘 다 프린팅이 상당히 화려합니다. 

투명한 부품이 혼용된 헬멧 역시 아주 멋있습니다. 


최근 히어로즈 제품군에서.. 

악당들이 더 멋들어지게 나오는 경향이 있는데.. 

앤트맨에서도 여전한 것 같습니다. 

옐로우자켓 프린팅과 헬멧이 아주 ㅎㄷㄷ합니다. 







피규어 목에 사용되는 부품이 특이합니다. 







옐로우자켓의 백팩(?)









이런 거미같은 무장을 지니고 있지요. 


근데 등짐이 무거워서 자립은 불가. -ㅂ-;; 









레고 브릭으로 레고 브릭을 만드는..

재미있는 경험을 할 수 있습니다. 

아쉽게도 마크는 스티커. 









노란색 브릭이 좀 더 선명하게 보이네요. ^^







앤트맨의 몸이 작아지기 때문에.. 

일반적인 레고 브릭이 크게 보인다는 설정이죠. 







볼트(나사)는 정말 디테일합니다. 

단 5개의 부품으로 정말 그럴싸하게 만들어내죠. ^^







옆(좌측)에 놓인 부품이 우측과 같다는걸 설명하듯..

저 브릭도 제품에 포함되어 있습니다. ㅎㅎ 


브릭을 눌러서 볼트를 날리는 기믹. 







두번째 봉다리에 들어 있는 행크핌. 

1대 앤트맨입니다. 


과연 그냥 1대 앤트맨으로만 등장하고 말지, 

다른 요소가 숨어 있는지에 대해서 많은 이야기가 나오고 있죠. ^^







옐로우 자켓, 1,2대 앤트맨이 포함된 정말 알찬 구성. 


주요 캐릭터를 한번에 다 담은 구성에.. 

단독 영화 이후 바로 시빌워 참전.

몸집이 변하는 캐릭터를 작게 묘사한 제품이라는 점.. 


여러가지 정황상.. 

앤트맨 제품은 아마도 이거 하나로 끝나지 않을까.. 예상해 봅니다. ^^; 

(뭐 앤트맨 피규어 정도는 다른 제품에 들어갈수도 있겠네요.;)







이제 개미를 만들어야죠? 










곤충 특유의 관절들이 만들어 지네요. 

근데 자세히 보시면 모두 고정형 부품. 

아쉽게도 관절쪽 자유도에는 문제점이 많습니다. 













머리가 제법 예뻐요. 







다리 6개를.. 







그냥 꽂아주면 몸통은 끝. 







이제 날개를 달아줘야죠? 










날개는 연질 부품입니다. 

프린팅이 아주 화려하죠? 

연질이라 그냥 두면 흐느적 거릴텐데.. 

살짝 오므려서 모양을 잡아주는 형태. 







날개를 달아주면 개미 완성. 

날개가 있는걸로 보아 여왕개미? 


목도 볼관절로 처리되어 있어 자유롭습니다. 









날개의 움직임도 역시 자유자재. 


단 6개의 다리가 문제입니다. 

고정력은 약해서 자칫 잘못하면 중심을 잃고.. 

모두 고정형이라 움직임이 제한되니 자세 잡기도 어렵죠. 







요렇게가 바로 76039의 구성.

거대한 연질 날개를 이용한 개미에 재미있는 레고 브릭의 표현. 

화려하고 알찬 구성의 미니피규어 3명. 


76036에 이어 정말 손에 꼽을만한 알찬 구성이라고 말하고 싶은 제품입니다. __)b 

슈퍼히어로 제품군에서 이런 제품 또 없어요~ 라고 할만큼.. ㅡ_ㅜ










과연 영화에서는 어떤 모습들을 보여주게 될지.. 

아주 궁금합니다. 빨리 개봉하길!! 












추가로 들어 있는 3번 봉다리의 구성품입니다. 

작은 인스 하나와 검은색 브릭들. 

다리 보강용 추가 부품들입니다. 







사실 되게 간단하긴 합니다. 

좌측의 일반 다리를.. 콘과 핀을 이용해 우측처럼 바꿔주는게 끝이거든요. 


단순히 다리가 조금 길어지는게 끝이야? 라고 할 수 있지만.. 

사실 길이보다는.. 

그 고정력에 중점이 있습니다. 

십자(+) 구멍의 홈보다.. 저 콘 브릭에 꽂는게 더 마찰력이 높거든요. 







별 차이 없어 보이지만.. 

조금 더 안정적이라는거. 

그게 추가 부품의 의미입니다. 








개미를 타고 다니는 앤트맨.

빨리 보고 싶지 않나요? ^^





Trackback 0 And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