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스테이크를 구웠습니다. ^^

|



고기는 진리잖아요? ^^


두툼한~ 고기 한덩이와 양파, 방울 양배추를 더했습니다. 

방울 양배추 요즘 즐겨먹는데.. 이거 좋아요. ^^







지금껏 구워본 것 중 최고 두께인 것 같아요. ㅎㅎ







제대로 익었네요. ㅎㅎ 

보통 미디엄레어를 즐겨 먹는데.. 

집에서 구울때는 전문가가 아닌지라.. 

그냥 미디엄레어~미디엄 정도에서 적당히 구워지는 것 같습니다. 

물론 두께 따라 또 달라지죠. ^^;


채끝도 맛있고.. 등심도 있지만.. 

역시 안심이 최고인 것 같습니다. 

부드러움이 달라요. ㅜ_ㅜ)b 






Trackback 0 And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