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인과 촌장 - 풍경

|
예전에.. 라디오를 한참 듣던 시절..

야심한 시각에 한 프로에서.. 이런 코너가 있었습니다.

'숨은 노래찾기'.

싱글이 발달하지 못한 국내에서 어떤 가수의 앨범이라는 것은 보통 10여곡 전후로 이루어지는 반면..

그 앨범에서 앨범을 구매하지 않은 대중에게 알려지는 것은 기껏해야 타이틀 곡 하나 내지 2~3곡이 전부였는데..

그 중에서 좋은 노래들을 찾아 들려주던 코너였지요.

상당히 좋아했던 기억이 있습니다.

듣다가 마음에 들면 제목이랑 가수 적어놓기 바빴지요. ^^;;

'첫눈에 반했다' 라는 표현을 써야 할까요..?

그 당시에 처음 접하고 지금껏 제 인생에 가장 소중한 노래들 중 하나가 되어버린 곡입니다.

시인과 촌장의 '풍경'

절재된 가사에서 나오는 표현력이.. 그 무엇보다 가슴 속 깊이 와 닿습니다.

델리스파이스의 '챠우챠우'와 더불어.. 그 가사의 힘이 무한대로 느껴지는.. 그런 곡입니다. 




 

'▣ culture, hobby.. > ┗ 음치감상실' 카테고리의 다른 글

노래 문답?  (8) 2007.03.25
시인과 촌장 - 풍경  (1) 2006.12.06
hwantastic 9  (10) 2006.11.11
집에 오는 길은..  (6) 2006.10.13
Trackback 0 And Comment 1
  1. juNo 2006.12.06 22:35 address edit & del reply

    아흣~ 퇴근해서 몸이 노곤~~~~~~~~~ 해지는 좋은 음악 잘 들었습니다.
    오랫만에 몸이 확 풀리는 느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