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냉장고에 박아뒀던 고기를 꺼내서 처리했습니다. 

스테이크 고기인데 냉동실에서 썩어갈뻔...;;; 

 

 

 

 

 

 

역시 스테이크는 안심이 가장 부드럽고 맛있습니다. 

뭐 다른 분위도 좋지만요. ㅎㅎㅎ 

 

 

 

 

 

 

요샌 귀찮아져서 잘 않하지만,

오랜만에 먹으니 좋네요. ^^

 

'▣ in my life.. > ┗ 버섯메뉴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우리밀 오색소면  (0) 2019.10.20
스테이크는 역시 안심.. ^^  (0) 2019.10.19
킬바사 소시지  (0) 2019.10.17
파파존스 아이리쉬 포테이토!  (2) 2019.10.11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Total
1,975,536
Today
71
Yesterday
97
«   2022/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