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피톤 프로젝트, 남과 여

|

윤하 앨범과 함께 지른..



에피톤 프로젝트.
낯선 이름이고.. 왠지 모를 끌림에 샀는데.. 역시 만족스럽습니다. ^^





그리고 조금 늦게 구매하게 된 남과 여.
이런 컴필레이션쪽 음반을 그리 좋아하는 편이 아닌데..
전체 신곡에.. 그 곡들이 꽤 좋아서 결국 구매했습니다.
앨범이 작은 책처럼 이루어져 있다는 것도 구매에 도움을 줬지요. ^^;


Trackback 0 And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