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od Alone + Pluto 7권

|

근방에 있는 만화총판(?)에 다녀왔습니다.
있는건 일전에 배틀러님께 듣고.. 함께 가기도 했었는데..
그 이후로 잊어버려서 못 찾겠더라구요. @_@

오늘 결국 찾아내서 다녀왔습니다.
블러드 얼론이 너무 땡겼거든요. >_<






블러드 얼론.
일전에 표지를 보고.. 꽤나 관심을 가졌던 책인데..
잊고 있다가.. 얼마전 배틀러님께서 권해주시길래 다시 생각난..

우연찮게 들렀던 서울역 북오프에 있길래 집어왔습니다. ^^
1~4권은 북오프. 보고나니 5권이 너무 땡겨서 오늘 구입했죠.

제 취향에 잘 맞는 책입니다.
뱀파이어 이야기인데.. 과도하게 액션과 유혈에 치우치지 않는..
살짝 건슬링거걸의 느낌도 섞여있는.. 그런 작품입니다.






어느새 신간이 나와있더군요.
플루토 7권.
플루토야 뭐.. 워낙 많은 분들이 권하는 작품 중 하나고, 손꼽는 작가이니..
이번 이야기 역시 기대됩니다. ^^


'▣ culture, hobby.. > ┗ 만화책골방'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식객 24 - 동래파전 맛보러 간다  (0) 2009.08.12
Blood Alone + Pluto 7권  (2) 2009.06.11
충사 10권. 완결.  (0) 2009.05.26
식객 23권.  (0) 2009.04.04
Trackback 0 And Comment 2
  1. 컬러링 2009.06.12 00:04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플루토닷!!! 하악하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