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쟁이 덩쿨.

|

홍대에서 본 담쟁이.

사실은 그림입니다. ^^;
멀리서 보고선 진짠 줄 알았던..




'▣ in my life.. > ┗ 모퉁이시선' 카테고리의 다른 글

대기중.  (6) 2010.02.08
담쟁이 덩쿨.  (18) 2010.02.07
끝나지 않은 크리스마스.  (14) 2010.02.05
하늘을 날다.  (12) 2010.02.04
Trackback 0 And Comment 18
  1. 생각의 탄생 2010.02.07 19:02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ㄷㄷ 진짠줄 알았네요...느낌있음

  2. 놀이공원 운영자 2010.02.07 20:14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헐?

    사진 느낌이 좋네요 ^-^

    라고 쓰려고 했었는데 완전 바보 될 뻔 했네요 ㅎㅎㅎ

    • [버섯돌이] 2010.02.08 13:43 신고 address edit & del

      ㅎㅎ.. 낚이신건가요?
      사진에서 제대로 표현 못한것 같아 아쉽습니다. ㅡ_ㅜ

  3. 유 레 카 2010.02.07 20:46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ㅎㅎㅎ 아주 사실적인 느낌... 좋은 그림이군요..

  4. 2010.02.07 20:58 address edit & del reply

    헉 그림 이였다니. 깜놀
    (어쩐지 겨울에 초록이 있을리가없지)

  5. 종이술사 2010.02.07 23:08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헉 저도 낚였어요 ㅋㅋ
    그래도 참 좋네요

    • [버섯돌이] 2010.02.08 13:44 신고 address edit & del

      생각만큼 사진이 잘 안나왔다 생각했는데.. 많이들 놀라시네요. ^^;

  6. 백작마녀 2010.02.07 23:18 address edit & del reply

    헙;; 저도 진짠줄.. ㅡ.ㅡ;;
    홍대.. 프리모바치오에서 스파게티 먹었었는데.. 요즘엔 그 맛이 덜하단 얘기도 있더군요~ ;; 냠냠
    그래도 가고싶습니다!!! 거.. 홍대쪽에 "밀면" 파는곳도 있다던데 말이죠 ㅠ_ㅠ (이노무 식성은 줄어들 줄을 모르는군요;;)

    • [버섯돌이] 2010.02.08 13:45 신고 address edit & del

      오! 밀면 파는 곳이 있단 말입니까?
      당장 검색을!!! +_+

  7. 원 디 2010.02.08 08:21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헛 입체감이 있어서 저도 진짜인줄 알았는데 +_+
    누군가 더 그려넣지 않으면 하늘로 통하는 덩쿨은 만들어지지 않는건가요 ㅎㅎ

  8. 종이술사 2010.02.08 16:26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더보기가 있었네요 ㄷㄷ
    flektogon이라니 칼짜이즈 !!

    • [버섯돌이] 2010.02.08 18:00 신고 address edit & del

      ㅎㅎ.. 보잘것 없는 사진들이죠. ^^;
      넵. 오래된 칼짜이즈의 수동 렌즈죠.
      아주 좋아하는 렌즈랍니다.

  9. 비케이 소울 2010.02.08 20:14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전 3층으로 가고 싶어요.. 커피한잔 간절해지는 밤입니다.

    • [버섯돌이] 2010.02.09 01:27 신고 address edit & del

      한적한 카페에 앉아 조용히 커피 한잔 마시는 여유.. 좋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