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랜만에 맑은 하늘. 뚝섬유원지.

|



어제는 오랜만에 맑은 하늘이었습니다. 

오늘도 그랬는데.. 오늘은 하늘 볼 틈이 없었네요. ㅡ_ㅜ 










건대에 볼일이 있어 간김에.. 

오랜만에 한강에 들르도록 합니다. 










이미 해가 떨어지는 시간대가 되었네요. ㅡ_ㅜ 










이 시간대의 빛은 언제나 참 좋습니다. 

따스한 황금빛은.. 세상을 아름답게 물들이곤 하죠. 










하늘을 막아버린 구조물들.. 










명암의 대비를 좋아라 합니다. 

특히 이 시간대라면 더욱더요. 










마치 그라데이션이 펼쳐지듯.. 

푸른 하늘에서부터 빛나는 황금물결까지. 

(누르면 조금 커집니다.) 










저눔의 수상택시 기둥때문에 망한 사진. 










해질녘을 본다는건.. 참 좋은 일 중 하나입니다. 










꽃 이름은 몰라요. 










뚝섬 근방은 파노라마 찍기 어려운 곳이네요. 

무언가 장애물들이 많습니다. 










황금 시간을 함께 거니는 사람들. 










이날 찍은 파노라마 중에서는 제일 마음에 드네요. 

파노라마 어려워요. 










극명한 대비. 그 안의 사람들. 










비싼 아파트는 번쩍번쩍. 










HDR을 처음 써 본 날. 

잘 쓰면 괜찮을 것 같아요. ^^ 










이것도 HDR. 

꽤 재미있는 기능이네요. DRO보다 더. 






'▣ in my life.. > ┗ 모퉁이시선' 카테고리의 다른 글

COLOR.  (0) 2013.07.27
오랜만에 맑은 하늘. 뚝섬유원지.  (0) 2013.07.25
오늘 서울 하늘.  (0) 2013.07.19
비오는 날 숭례문.  (2) 2013.07.18
Trackback 0 And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