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콤달콤 간편한 유부초밥.

|



.. 이라네요. 이름이. -ㅂ-; 


입맛이 하도 없던 여름이었죠. 

한번 해먹어본 유부 초밥입니다. 







일단 고슬고슬~ 밥을 지어주구요. 







봉다리를 까니 이런것들이 나오네요. 

이렇게 보면 참 맛없어 보이는 비쥬얼. -ㅂ-;; 







유부는 물기를 살짝 빼 줍니다. ^^ 







막 지은 밥에 양념을 추가해서 잘 섞어주구요. 

뜨거운 손 호호 불어가면서 비닐장갑 끼고 하시는 분들 많을텐데요. 


사실 비빔밥 비비듯이 젓가락으로 휘휘 저어주면 쉽게 섞인답니다. 

액상 소스가 들어가서 그런 것 같아요. ^^ 








그리고 유부 주머니에 살포시 넣어주면~ 완성! 


따뜻한 밥이 있어야 한다는 단점 아닌 단점이 있긴 하지만.. 

입맛 없을때 가볍게 먹어주긴 아주 좋은 것 같습니다. ^^ 






'▣ in my life.. > ┗ 버섯메뉴판' 카테고리의 다른 글

버거킹.  (2) 2013.09.02
새콤달콤 간편한 유부초밥.  (2) 2013.08.28
두툼한 통갈매기살! 석계역 마포소금구이.  (0) 2013.08.25
치킨은 옳다.  (0) 2013.08.21
Trackback 0 And Comment 2
  1. 직녀별 2013.08.28 19:22 address edit & del reply

    언니언니!!